본문 바로가기

  • 2015 월간 윤종신 2월호

  • TODAY1 | 통계

앨범소개

2015 월간 윤종신 2월호 - 앨범 이미지

아티스트 윤종신

발매일 2015.02.27

앨범종류 디지털싱글|1CD

음악장르 가요 > 발라드

기획사 미스틱89

유통사 ㈜소리바다

    2015 <월간 윤종신> 2월호 ‘BIRDMAN’은 윤종신이 창작자로서 느끼는 고민과 생각을 담은 노래다. 음악이 좋아 20년 넘게 창작 활동을 해오고 있지만, 대중에게 외면받지 않기 위해 여전히 노력 중인 창작자로서의 애환을 표현했다. 이번 달에 윤종신에게 모티브를 준 영화는 제87회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에 빛나는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2015 <월간 윤종신> 2월호 ‘BIRDMAN’은 윤종신이 창작자로서 느끼는 고민과 생각을 담은 노래다. 음악이 좋아 20년 넘게 창작 활동을 해오고 있지만, 대중에게 외면받지 않기 위해 여전히 노력 중인 창작자로서의 애환을 표현했다. 이번 달에 윤종신에게 모티브를 준 영화는 제87회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에 빛나는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감독의 <버드맨>이다. 한때 톱스타의 인기를 누렸지만 지금은 잊혀진 배우로, 재기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주인공의 모습에 윤종신은 많은 부분 공감했다.

    윤종신은 가사에서 ‘그대들 다 어디 갔나요. 난 여기 있는데'라며 무상한 시간과 야속한 대중에게 투정을 부리듯 서운한 마음을 드러낸다. 그러나 결국엔 대중들의 사랑과 관심으로 살아갈 수밖에 없는 현실을 받아들이고, 대중에게 사랑받고 싶은 게 자신의 솔직한 마음이라는 것을 인정한다. 대중과 함께 호흡할 때 가장 빛을 발하는 아티스트라는 것을 윤종신은 이 노래를 통해 고백한 것이다.

    이번 노래는 쓸쓸하고 고독한 느낌의 스탠다드 재즈 스타일의 곡이다. 세계적인 재즈팝 보컬리스트 '마이클 부블레'의 연주팀 ‘부블레 밴드’와 피아니스트 '조윤성'이 곡 작업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이번 노래는 피아노, 기타, 베이스, 드럼, 플루겔혼(트럼펫과 비슷한 관악기) 등 다양한 악기를 사용하여 곡의 깊이감을 더했다. 특히 플루겔혼과 나직하게 읊조리는 윤종신 보컬이 어우러지는 부분에서는 지금 이 순간에도 누군가에게 사랑받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우리 모두의 고독함을 떠올리게 한다.

    윤종신이 대중에게 처음으로 노래 속에서 말을 건네는 곡인 2월호 ‘BIRDMAN’은 2월 27일 정오에 발매된다.

    <Credit>

    Lyrics by 윤종신
    Composed by 윤종신, 이근호
    Arranged by 조윤성
    Strings Arranged by 조윤성

    Drums : Marion Felder
    Bass : Craig Polasko
    Guitar : Marcel Camargo
    Piano : 조윤성
    Strings : 융스트링
    Flugelhorn : 조정현

    Recorded by 김일호, 심소연(@STUDIO89), 엄찬용(@Lead Sound), 오성근, 백경훈(T-Studio)
    Mixed by 고현정(@Musicabal Studio)
    Mastered by Stuart Hawkes(@Metropolis Studio)

    앨범소개 더보기

    수록곡

    1CD (1)

    2015 월간 윤종신 2월호 앨범 수록곡
    번호 곡정보 / 곡명 아티스트 추천 담기 영상 다운로드 원음
    1

    윤종신

    MP3

    이 앨범의 아티스트

    윤종신

    윤종신

    남성 | 솔로

    가요 > 발라드

    눈물의 성분

    좋니

    좋아

    오르막길

    지친 하루

    이 아티스트의 다른앨범

    (100)